본문 바로가기

신차, 그것이 알고 싶다

파워풀한 고성능 해치백 벨로스터 N 예상도! 국내 출시된다! Hyundai Veloster N

   


 파워풀한 고성능 해치백 벨로스터 N 예상도! 국내 출시된다! Hyundai Veloster N


 

사진 | 글 | 연못구름

 

 


국내에서 핫해치를 대표하는 차량인 벨로스터가 고성능 버전인 벨로스터 N 으로 출시를 앞두고 있습니다. 


   

벨로스터 N은 최근 출시된 고성능 i30N과 유사한 차량으로, 파워트레인을 공유하는 제네시스 G70과 스팅어의 차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쌍둥이 같은 차량! 해외에서 호평받고 있는 i30N!




차량이 재력을 상징하는 국내에서 해치백은 비인기 차종입니다.




국내 정서상 트렁크 공간이 보이는 차량은 짐차로 생각하는 경향을 가지고 있다 보니 해치백이나 왜건과 같은 차량은 비선호의 대상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반면, 실속을 중시하는 유럽의 경우 핫 해치를 포함한 왜건과 같은 차량이 큰 인기를 얻고 있습니다.



고성능으로 먼저 출시된 i30N은 출시와 함께 해외에서 호평을 받고 있으며, 핫 해치를 대표하는 골프 GTI와 비교 대상이 되고 있습니다.  

 


 


골프 GTI


자동차 역사에서 골프를 빼고 이야기할 수 없는데 골프 GTI의 경우 2.0 4기통 가솔린 터보 엔진에 230마력의 최고출력을 자랑하며 퍼포먼스 옵션을 선택한 경우 245마력의 강력한 출력을 자랑하는 대표적인 해치백 차량으로 i30N 이 비교대상이 된다는 점만으로도 상당한 영광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고성능으로 탄생한 i30N은 최근 유럽 레이싱 경기인 TCR에서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경기를 지켜보신 분들이라면 골프 GTI와 혼다 시빅 타입 R과 같이 쟁쟁한 차량들과 경쟁에서 우승을 차지했는데 고성능으로 탄생한 i30N의 저력을 보여준 대표적인 사례라고 할 수 있습니다. 


   

 


역동적인 리어 루프 스포일러는 고성능 i30N의 성격을 잘 보여주고 있습니다.



아쉬운 점이라면 고성능으로 무장했지만 실내외 디자인은 i30과 유사하며 차이점은 실내와 실외에서 N 로고를 만날 수 있다는 점입니다.


 


막바지 담금질 중인 고성능 벨로스터 N



내년 2월에 공개될 고성능 벨로스터 N이 출시를 앞두고 막바지 담금질을 하고 있습니다.



 

기존 벨로스터의 전면부 디자인은 입을 벌리고 있는 것과 같은 약강 꺼벙한 느낌을 받을 수 있었는데 그릴을 손질하고 훨씬 세련된 디자인으로 탄생할 예정입니다. 스파이샷으로 보면 전면부 디자인은 최근 페이스리프트가 진행된 쏘나타 뉴라이즈와 유사한 느낌을 받을 수 있습니다.



 

i30N은 실외와 실내 디자인이 유사하기 때문에 신선함이 떨어졌지만, 고성능 벨로스터 N은 완전히 새로운 디자인으로 탄생했습니다. 내비게이션을 포함한 센터패시아 디자인은 간결하지만 직관적으로 설계가 되어 있습니다.



 

리어 루프 스포일러의 경우 역동적인 차체를 더욱 역동적으로 보여주는데 i30N보다도 공격적인 디자인을 연출하고 있습니다.




공개된 벨로스터 N 예상도! 



출시를 앞두고 국내에서 가장 유명한 렌더로 이면서 기자로 활동하시는 구기성 스튜디오에서 고성능 벨로스터 N의 예상도를 공개했습니다.



 

▲ 고성능 벨로스터 N 예상도 / 출처: 구기성 스튜디오


다년간 구기성 스튜디오를 통해서 공개된 예상도를 보면서 실제 양산되는 차량과 높은 적중률을 자랑했기 때문에, 이번에 공개된 벨로스터 N은 실제 양산차와 유사한 수준의 예상도라고 생각합니다.

   

 


 

▲ 최근 공개한 K9 예상도 / 출처: 구기성 스튜디오




 

▲ 출시 전에 공개되었던 쏘렌토 페이스리프트 예상도 / 출처: 구기성 스튜디오


 


 

▲ 출시 전에 공개되었던 스팅어 예상도 / 출처: 구기성 스튜디오




 

▲ 출시 전에 공개되었던 제네시스G70 예상도 / 출처: 구기성 스튜디오




해외 네티즌 반응!

▲ 르노 메간 RS


고성능 N 양대 산맥인 벨로스터 N 예상도 공개되면서 고성능 차량에 대한 관심을 더욱 높아지는 것 같습니다. 특히 최근 출시된 i30N의 경우 해외에서 골프 GTI나 르노 메간 RS보다도 뛰어나다는 평가가 잇따라 나오고 있습니다. 



▲ 해외 네티즌 반응 


구기성 스튜디오를 통해서 공개된 예상도를 보고 해외 네티즌도 뜨거운 반응을 보고 있습니다.

 

 

▲ 기아 스팅어


이제 대한민국 자동차 시장은 보급형 차량 중심에서 고성능 차량으로 중심축이 이동하는 것 같습니다.




올해 출시된 고성능 중형 세단인 G70과 스팅어가 대표적이며, i30N과 곧 출시된 벨로스터 N도 곧 만나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i30N와 자웅을 겨루게 될 벨로스터 N은 2.0 가솔린 터보 엔진에 최고출력 250마력, 퍼포먼스 버전 275마력, 최대토크 36kg.m으로 i30N과 유사한 성능을 보여줄 것 같습니다.

 



주행모드는 i30N과 유사하게 에코, 노멀, 스포츠, N 이 제공될 것으로 예상하며, 최종 튜닝 담당자인 알버트 비어만은 벨로스터N이 국내에 출시될 수 있음을 시사했습니다. 벨로스터N 출시와 함께 국내에서도 고성능 차량의 시대가 개막될 것 같습니다.